.

인터넷선교 이야기
2019-06-22
김용선
권총차고 살래, 소총들고 살래?
94

 

장교는 소총을 잘 쏠 필요가 없다.

권총만 살 쏴도 된다.

명령을 거역하고 도망하는 병사를 쏴야 하기 때문이다.

오래전 읽은 글이다.

나이가 들고 보니 차라리 소총을 잘 쏘는 게 낫다 싶다.

내 앞에 명령을 받을 대상이 없고

나 혼자 싸워 이겨야 하기 때문이다.

출근해서 타주는 모닝커피 마시고 신문보고 결제 몇 건하면 오전을 보내는 시절도 있었다.

손가락만 까딱해도 밑에서 척척 알아서 해주는 시절이 있었다.

하지만 지금은 그럴 수가 없다고 한다.

각자 자기의 목표를 향해 자기의 총을 들고 혼자 싸워 이겨야 한단다.

자신의 주 무기가 없이는 싸울 수 없고 누가 대신 싸워주지 않는단다.

30여년 전, 나는 스스로 전산실의 책임자를 내려놓고 Programming Corder가 되었다.

코딩이 좋았고 이 일을 오래도록 하고 싶었기 때문이다.

그래서 아직도 프로그램을 하면서 행복하다.

권총을 차고 [굵고 짧게]라는 명제로 살 이유가 없다.

가늘지만 길게 누리고 싶다.

 

글제목 작성자 작성일자 Hit
523 and:or:not 김용선 2019-11-25
7
522 권총차고 살래, 소총들고 살래? 김용선 2019-06-22
94
517 노인대학에서의 행복 김용선 2018-04-24
627
512 노인대학 컴퓨터학과 겨울방학 김용선 2017-11-30
477
511 교회의 인터넷카페 이단 사이비종교 글로 도배 김용선 2017-11-30
537
508 막무가내 광고, 스팸메일과의 전쟁 김용선 2017-07-31
785
505 IT선교포럼 참석 김용선 2017-06-16
620
499 노인대학 컴퓨터학과 강의 시작 김용선 2017-03-08
918
496 지금은 인터넷선교시대 김용선 2017-02-09
1,082
490 컴퓨터 개똥철학 두 번째 - 보조기억장치 김용선 2017-01-25
1,300
489 SSD 메모리의 성능 김용선 2016-12-28
997
487 컴퓨터 개똥철학 첫 번째 - 메인메모리 김용선 2016-12-19
1,166
395 인터넷이라는 막대기 yskim 2016-08-16
1,223
394 열두 대문이라도 다 열어 젖치고 나아가자. yskim 2016-04-25
1,409
393 인터넷선교 누가 하나? yskim 2016-03-30
1,398
392 키보드 개똥철학 열네 번째 [Ctrl]키 이야기 yskim 2015-11-27
1,684
391 키보드 개똥철학 열세 번째 - 독수리 타법 yskim 2015-11-19
1,818
390 기독교 이단의 인터넷이용 yskim 2015-10-16
1,435
389 키보드 개똥철학 열 두번째[PAUSE]키 yskim 2015-09-19
1,337
388 키보드 개똥철학 열한번째 - 인체공학적인 키보드 선물 yskim 2015-07-21
1,452
381 키보드 개똥철학 열번째 [PrintScreen], [PrtScn], 화면캡춰, 스크린샷 키 yskim 2015-03-27
1,276
380 키보드 개똥철학 아홉번째 F와 J키의 또다른 기능 yskim 2015-01-20
1,295
379 키보드 개똥철학 여덟째 [Insert] 키 yskim 2015-01-17
1,453
378 키보드 개똥철학 일곱째 [Delete] 키 yskim 2014-12-29
1,164
377 인터넷! 이 시대에 독인가 약인가? yskim 2014-11-13
1,070
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