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읽기.

예수사랑 글보기
2018-08-15 Hit : 98
김용선
최후의 승리

[부평공원내 일제징용 노동자상] - 절대 그 날을 잊을 수는 없다.

 

어린 아이 때는 먼저 울면 지는 것이고
조금 큰 애들이 싸우면 먼저 코피난 놈이 지는 거다.
어른이 돼서 보니 싸우고 경찰서가면 먼저 때린 사람이 싹싹 빌어야 했다.
품격이 있는 사람들이 싸울 때는 먼저 화낸 사람이 지는 거다.
결국 이긴다는 것은 힘도 있어야 하지만 참고 또 참아야 하는 것이다.
어머니는 늘 “지는 게 이기는 거”라고 하셨다.
그 때는 나를 더 화가 나게 하는 말씀이셨지만 지금 내가 그 말을 한다.
우리에게 최후의 승리는 오직 천국에 가는 것뿐임을 믿으며 그 날까지 계속 져야 한다.

글제목 작성자 작성일자 Hit
546 2018년 11월 4일 4부예배 기도문 김용선 2018-11-04
11
545 꼭 읽어아 할 책 김용선 2018-10-12
21
544 과거완료, ~ed 김용선 2018-09-29
70
543 2018년 9월 16일 주일 3부 예배 기도문 김용선 2018-09-17
94
542 최후의 승리 김용선 2018-08-15
98
541 2018년 8월 12일 2부 예배 기도문 김용선 2018-08-12
107
540 내가 이겨야할 대상은 오직 [나]뿐이다 김용선 2018-08-06
108
539 너무 많이 먹었다 김용선 2018-07-13
116
538 2018년 7월 1일 4부 예배 기도문 김용선 2018-07-01
117
537 오늘도 믿음으로 전도합니다. 김용선 2018-06-25
110
536 교회는 영원하다. 김용선 2018-06-16
97
535 2018년 6월 3일 3부 예배 기도문 김용선 2018-06-03
148
534 2018년 4월 8일 2부 예배 기도문 김용선 2018-04-09
138
533 고 최우순 권사님의 사진봉사 김용선 2018-03-13
179
532 2018년 3월 4일 4부 예배 기도문 김용선 2018-03-04
129
531 결국은 좋게 하시는 하나님 김용선 2018-03-02
145
530 품어도 풀지 마라. 김용선 2018-03-01
114
529 소천하신 고수철 목사님을 기억합니다. 김용선 2018-02-24
116
528 2018년 1월 7일 3부 예배 기도문 김용선 2018-01-07
167
527 2018년 1월 1일 신년축복성회 기도문 김용선 2018-01-02
185
526 2017년 11월 26일 2부 예배 기도문 김용선 2017-11-26
294
525 2017년 10월 15일 4부 예배 기도문 김용선 2017-10-15
293
524 돌탑 김용선 2017-10-02
270
523 조치민 목사의 글 김용선 2017-09-23
311
521 화분은 예쁘지 않아도 된다. 김용선 2017-09-14
338
1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