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읽기.

부평이야기 글보기
2015-06-19 Hit : 2110
김용선
60년대 부평대로 명물 [정찰사]
지금은 시장말고는 백화점이나 마트 등 대개의 상품이 모두 정찰제가 되어서 가격표대로 돈을 주고 사는 시대지만
1960년대만 해도 백화점말고는 어디서고 정찰제는 없었고
물건을 사려면 일단 가격을 물은 다음 절반은 깍자고 해야 바가지를 안 쓰는 시대였다.
그런데도 부평에는 크지 않은 양품점이 정찰제를 하고 있었고
그 상점이름도 [정찰사]였다.
부광교회 설립 초창기부터 섬기시던 조신관님이 하시는 가게였다.
그런 조신관님은 부광교회 장로님이 되셨고 미수를 사시고 엊그제 하늘나라로 돌아 가셨다.
[정찰사]는 부평대로변 부평시장역 앞 부광교회 입구에 있었는데 지금은 성창빌딩이 들어서 있는 쯤의 자리다.
화장품, 기성복, 속옷, 잡화 등 갖가지 물건을 다 팔았는데 모두다 가격표가 붙어 있었고
언제나 더도 받지 않지만 깍아 주지도 않는 정말 정찰제를 했다.
예수를 믿는 사람으로서 가격을 가지고 거짓말을 할 수도 없고 흥정하는 것도 덕이 못된다고 하시며
적당히 받을 금액만 적은 대로 받는 다고 하셨다.
[정찰사]는 오랫동안 부평대로의 명물이었지만
조신관 장로님께서 연세가 많아 지면서 당신이 갖다 놓는 물건이 젊은 대중들에게 잘 맞지 않아 장사가 덜 된다고 가게를 접었다.
평생 교회를 당신의 집처럼 섬기신 장로님이 소천하셔서 서운하다.
그리고 정직한 장사의 본이 될 [정찰사]를 회고한다.
글제목 작성자 작성일자 Hit
67 애스컴과 미8군 사운드의 주역들 김용선 2019-08-08
117
66 헬로우애스컴시티 굿바이캠프마켓 김용선 2019-07-12
23
65 아리랑택시 김용선 2018-11-28
252
64 딱성냥 김용선 2018-03-10
399
63 부평전투와 나의 삼촌 김용선 2018-01-03
449
62 역사 산책길 김용선 2017-09-02
624
61 양키물건장사 김용선 2017-03-29
1,148
60 [삼릉]얘기 책으로 나왔다. 김용선 2016-11-28
1,254
59 [삼릉]이란 동네이름의 아이러니 김용선 2016-11-23
1,026
58 [삼릉]특별기획전시회 참석 김용선 2016-11-23
884
57 삼릉, 멈춰버린 시간-부평역사박물관 특별기획전시 김용선 2016-11-13
1,035
56 심일운 선생님을 뵈었습니다. 김용선 2016-04-21
1,516
55 복화루 자장면 김용선 2015-12-29
1,902
54 [신촌다시보기]특별기획전 김용선 2015-12-17
1,926
53 60년대 부평대로 명물 [정찰사] 김용선 2015-06-19
2,110
52 가을을 맞은 캠프마켓 김용선 2014-11-16
1,871
51 30년 전, 십정동 모습 김용선 2013-12-19
2,529
51    33년만에 풍경이 바뀌다. 김용선 2016-03-23
1,271
50 변화하는 96번지 김용선 2013-05-27
2,450
49 삼능과 신촌 아이들 김용선 2013-04-21
3,142
48 캠프마켓 철수와 환경오염문제 김용선 2013-03-14
2,672
47 부평성모병원 김용선 2012-09-07
2,681
46 부평 삼릉줄사택에서 출생한 남자입니다. 권성한 2012-06-18
2,759
46    쉽지는 않을 듯하네요. 김용선 2012-06-18
1,942
46      생년월 혹은 지인,고향(본적)등 권성한 2012-06-18
2,080
1234